큐보 클럽 after-f-close*2

브로멘스 0 1,155 2016.12.19 21:48

안녕하세요~! 매번 눈팅만하다가 내일 다시 홍대로 실전나서기전에 맘이나 다잡을까해서 허접한 필드 씁니다

^ㅡ^ 초보이니 어색한점 부드럽게 이해해주세요

친한동생이 와서 클럽이나 가자하는맘에 큐보로갔죠

제가 원래 음악을 하는지라 클럽은 자주가도 뭐 혼자 춤추고 그랬죠..

뭐랄까.. 내가 열심히 춤추면 누군가와서 옆에있겠지 하던 마인드라고 할까요?>

당연히 언제나 새됬구 특별히 ons를 바라지 않아서 별내상없이 살았습니다

그런데..

외국동생이 워낙에 하이에너지였고 저또한 덩달아 하이에너지였습니다

매번갔던 큐보에서 느꼈던거는 왜 모든사람들이 좀비같을까하는..웃음도없고 서로 눈치보구

저또한 그랬었죠

그날은 근데 달랐어요 무슨 생각이었는지 사람들이 대부분 디제이쪽보며 춤추자나요 ^ㅡ^

제동생이랑 저는 오히려 반대로 돌아서서 춤췄어요

앞에 여자 분들 무리가 후덜덜.. 첨엔 하늘보며 어색하게 추다 여자분들 그냥 이상하게 빵터지더라고요

순간뭐지? 대부분 2~3명이 짝이더라구요 오늘 뭔가 되겠다하며 미친듯이 밝게 웃으며

오픈했죠~

별말안했어요

유쏘리-다들 저만보구 제춤을따라하시는군요 ㅎㅎㅎ

처자- 뭐야 ㅎㅎㅎ

 

간단하게 이쪽 저쪽 귓속말로 한번씩 인사하면서 찌르고 춤추다 괜찮은 한분에게 오픈들어갔습니다

완전 냉소한표정으로 맥주를 들고 춤추시길래

유쏘리-저기요 그렇게 도도하게 눈감고 맥주먹으며 춤추면 코로들어가지않나요??

처자- 풉! 입으로 잘먹어요

그렇게 살짝예기하다 바나나우유 신공쓰고 호바가서 둘이 맥주먹고 얘기하다 헤어짐(이때참라포트많이쌓았죠 섹톡두하고 하지만 완강히 부인하길래......그냥 애프터로 뒀습니다)

이처자는 초등학교선생님29살 hb7 170cm 쭉뻗은다리.가슴은 좀 작지만 LTR 됬었구요

 

같이있던 인중오프너로 번호겟한 귀여운22 살 대학생 HB6 가슴이 후덜덜....도 (사연이좀긴데)-다다음날

폰겜임으로 프레임잡고 역삼동 무한대실로 F-CLOSE 했습니다.

 

가슴이 너무이뻐서 무한대실후 잠실가서 야구보는내내 계속 쪼물락 거렸네요 ㅡ,.ㅡ;

(제가 쓰던방식인데..모유를 안먹고 자라서..나 솔직히 가슴에 집착해 이해할거면만나 라고 못박고 시작해서 별문제 없었죠 ^ㅡ^:)

그리곤 둘다쿨하게 헤어지고 우리 초등학교 선생님과 폰게임시작!

그날큐보에서 받은전화번호가 정말많았는데 누가누군지..;; 몰라서 다버리고 (하루동안 그렇게많은번호저장한날은첨이라 관리못한책임...넘후회되요 ㅠ ㅠ)

이분과 폰게임시작.

폭풍IOI 나오는데 그분에 타이밍 엄청난 보수성향..

이건뭐지ㅡ,.ㅡ 선생님이라그런가? 전솔직히 말했습니다.

유쏘리-나 토요일날 너랑잘꺼야

처자 - 어 자자

유쏘리-그게무슨뜻인지몰라?

처자-알아..하지만안되...정말 이런말 창피한데..나처음이야

유쏘리-ㅣㅏㅗㅓ재ㅑㄷ기즈둑,ㅡㅈ울닝리나어리ㅏ넝리ㅓㅣㄴㅇㄹ???????????????????????????????

 

이것참..이것참...이런일이 저에게...이런일이...헐..헐...

머릿속에 수없이지나가는 영화와 드라마에 첫경험 장면들 ㅎㅎㅎㅎㅎ

(솔직히..언제나 궁금하긴했어요. 과연,,,,,,다를까?>?????????)

 

그래서 장기연애모드로 체제변화 진심을 담아내기위해서

그녀가 좋아하는 노래 마룬파이프 선데이모닝을 샘플링해서 제가 큐보를가면서 그녀를 만나고 지금심정을 랩을로 만들고준비

그리고 간단히 신촌에서 곱창에 쏘주한잔하고 입실..

수많은 저항이 있었지만. 아시잖아요 저항도 전류가 흐르면 빨개지는거 ^ㅡ^

엄청바쁜와중에 내맘을표현하고싶어 잠도안자며 이노랠만들었다는 드립치며 ..클리어

 

그후 둘이 야구 엄청좋아해 그녀가 12게임티켓사줘서 야구보구 MT비도 다내주고

그렇게 3달보내다 이런전런이유로 헤어졌네요 ^ ^

 

 

전이상하게 사귀기 시작하면 픽업을 까먹더라고요.. 그게 큰문제점

요점은 클럽에서 하이에너지 밸런스와 타이밍은 정말 중요한것같고 뭐 운이지만 그운도

확률을 높일수있는 기술을 배우기위해 더노력중이네요 ^ㅡ^

미천한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내일다녀와서 필레 꼭 쓸꼐요!

참고로...전처음.. 차이는 모르겠어요 ^ㅡ^

Comments

번호 포토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비추
▶[허니문 각인 메소드 트레이닝] 3달동안의 집중 케어 트레이닝 (상시모집) 댓글+60 허니문 2015.12.06 26198 0 0
단계별 [등업] 하는 방법 허니문 2016.02.07 5366 0 0
2762 카페에서 꼬신 그녀와 복도에서(사운드인증) 나수제롬 2016.09.30 12554 0 0
2761 아줌마 돌려먹기 오르가자미 2016.09.30 4800 0 0
2760 전여친 후기(?) 인증x 심프 2016.09.30 2123 0 0
2759 마카오 공떡 밤문화 탐방기 경험담 술머프 2016.09.30 4447 0 0
2758 건물 계단에서 했던 공떡.. 바분 2016.09.30 3254 0 0
2757 30살의 생일날 2:2로 즐겼던 썰을 풀어 봅니다(인증X) 하삼 2016.09.30 4189 0 0
2756 친구가소개시켜준1살연상녀 준식 2016.09.30 2394 0 0
2755 어플 공떡 후기... ㅇㄹ22 2016.09.30 1593 0 0
2754 어플 공떡 뱅뱅뱅이 2016.09.30 2435 0 0
2753 급생각나서 써보는 20살때 명기 여자친구와의 첫경험 재우비민 2016.09.30 2970 0 0
2752 다들 이런일 있으시죠? 회사에서 회식후 벌어지는 화끈한 일… 동순이야 2016.09.30 11147 0 0
2751 나이트 공떡...? 신뢰의 아주머니...? 아이디언 2016.09.30 5648 0 0
2750 의외로 쉽게 찾아오는 공떡 1편(노하우) 섹서어필 2016.09.30 8605 0 0
2749 나이트 홈런녀와의 이야기 뽀삐님 2016.09.30 10297 0 0
2748 남친 여친있는 직장인의 바람피기 디나이 2016.09.30 5012 0 0

글읽기 0 글쓰기 500 댓글쓰기 50 다운로드 0 추천 6 비추 -3

 

 



 

카테고리
최근통계
  • 현재 접속자 565(6) 명
  • 오늘 방문자 3,251 명
  • 어제 방문자 5,219 명
  • 최대 방문자 8,538 명
  • 전체 방문자 2,320,024 명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