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레이닝 수강생] 제이비 부제 : 내가 무릎을 꿇은건 추진력을 얻기 위함이었다.

제이비 40 19,149 2017.05.16 00:49
안녕하십니까! 트레이닝 수강이후 첫 후기입니다
얼마 되지않은 저로썬 이렇게 빨리 후기를 쓰게될거라곤
생각도 못했었지만 역시 사람일은 모르는것같네요..
바로 시작하겠습니다!

본격적인 후기에 들어가기전에 시간을 천천히 거슬러
저번 다크게임이 있었던 12일로 돌아가봅니다!

여자친구도 여자친구지만 놀때 놀아봐야하지 않겠냐는생각을
가지고있었던 저는 이번 다크게임에 대한 기대치가
하늘높은줄 모르고 치솟아있었고 강남 메이저클럽에
발을들인다는 그 자체로 이미 신나있었습니다ㅋㅋㅋㅋㅋ

그런 부푼마음을 안고 약속장소인 카페로 이동..
먼저 도착해계신 수강생분들과 얘기를 나누던중
신기루강사님이 오셨고 잠깐의 질문 및 피드백타임과 함께
예상치못한 카페의 마감으로인해
이론교육을 위한 장소이동이 있었습니다..
그렇게 다른장소를 찾아 드디어 시작된 다크게임 이론교육!

제가 느낀 교육에 대한 전반적인 내용자체는
정말 경험과 실전을 바탕으로한 지침서 그 자체였습니다
도저히 글만으로는 강사님의 그 열정을 미처 표현할 수
없을정도로 많은 것들을 느낄 수 있는 시간이었습니다!

그렇게 이론교육과 함께 이번 구장에대한 설명을 들으며
다른곳보다 쉽지않은 구장이 될것같은만큼
즐기고 오자! 라는 마음가짐으로 클럽에 입성하게됩니다

그렇게 들어갔지만 정말 예상만큼이나 쉽지않았습니다..
앉을수도 없었고 어디가 스테이지인지 어디가 테이블인지
구분조차 힘든 그런곳에서 두번의 바운스 시도와 실패..
시간은 흐르고흘러 여섯시정도가 되었고 술은 술대로 떨어지고
이제 거의 끝나가는구나 라는 생각이 들때 쯤이었습니다

테이블 뒤쪽 봉옆에 붙어서 굉장히 피곤해하는 원셋 발견!
술은 너무 많이먹었으니 물이나한잔 원샷해 라는 명분으로
가볍게 픽업에 성공! 앉아서 좀 쉬다가 가라고 자연스럽게
옆에 앉아 집에가고싶다느니 너무피곤하다느니
신세한탄을 열심히 들어주다가 이상한느낌이 들어
나이를 좀더 파보니 나이를 낮춰서 속인걸 저한테 들켜버렸네요ㅋㅋㅋㅋㅋㅋ
그뒤로는 아주 오래전부터 알고 지내던 편한 친구처럼 대화를 이어가다가
강렬한 아이컨택 후 호감선언으로 번호를 받아냅니다!

그렇게 그날의 다크게임은 끝이나고 끝까지 남은 수강생형님들과
눈물의 새장국을 먹으며 각자 피드백을 하고있는 와중에도
꾸준히 연락이오는 다크녀..
그러나 이러저러한 여건상 당장 만나는데는 무리가있다고 판단
하지만 어느정도 편안한 친구같은 관계설정이 되있었고
폰게임을 이어가는데 장애물따윈 없었습니다ㅎㅎㅎ

그렇게 대망의 14일 어제... 정말 마음에들었던 로드녀와의
애프터가 저녁에 잡혀있어 신났지만 로드녀의 장염크리로
플레이크ㅠㅠ... 홧김에 다크녀에게 전화를 걸어봅니다..
마침 아무약속도 없이 집에있다는 얘기를 듣자마자
오늘이 날이긴 날인가보다 싶은 생각에 미끼를 던져봤는데
망설임없이 바로 물어줍니다!


거리가 생각보다 멀지않아서 바로 출발!
너무 일찍 도착할 것 같다고 하니 머리도 안말리고 급하게나오는 다크녀ㅋㅋㅋㅋㅋ

둘다 저녁을 안먹어 너무 배가고파 바로 삼겹살집으로 이동!
간단하게 서로의 일상에대한 얘기들부터 인간적인 얘기들을
나누는 시간을 가지던 중에 클럽에서부터
상황이 운좋게 따라줬다는걸 얼떨결에 알게됬네요
클럽에있을 당시에 저희 뒤쪽테이블 한명이 술에취해서
힘으로 억지로 픽업하는 정신나간분이 있었던터라
그때도 조심하라고 얘기했었는데 아니나다를까
잠깐 화장실 다녀오는동안 끌고가려고 실랑이를 벌이고있었고
바로 제가 손뿌리치고 다시 데려왔던 일이있었는데
그 일을 계기로 얘가 나쁜앤아니구나 생각했다고 하더라구요
솔직히 그냥 처음부터 되게 맘에안들어서 그랬던것도 있는데
어트랙션이 제대로 박혔더라구요..

그뒤로 나는 원래 클럽같은데서 번호같은거 절대 안받는다
하루보고 말사람들한테 에너지쏟을필요없지않느냐 라며
관계의 진정성에대해 어필을 했습니다!
2차는 다크녀가 먹고싶다던 육회집으로 이동 후
삼겹살은 너가 샀으니까 육회는 내가살께ㅎㅎ 라고해주네요..
안그래도 이쁜게 이쁜짓하니까 더이뻐보였습니다ㅋㅋㅋㅋㅋ

육회집에서는 원나잇 얘기부터 이성에관한얘기
만나온 남자들에대한 얘기 점점 성적인부분으로 들어가게되고
3차로 노래방을 갔는데 옆에 딱붙어서 노래는 안부르고
둘이 꼼지락거리느라 시간을 다보내버렸네요..
물론 그덕분에 키스직전까지 진도를 빼놓을수 있었습니다!
그렇게 노래방을 나와서 담배한대 피자면서 가게 바로 옆
골목으로 들어갔는데 불도 다 꺼져서 어둡기도하고
절 쳐다보는 눈빛이 너무 똘망똘망해서 키스..
그뒤로는 그냥 멘트고뭐고 돌직구박았습니다
나오늘 집안갈거라고 같이 있자고 대답은 말없이 끄덕끄덕

이후는 뭐 당연히 좋은시간을 보내고 거의 날밤을새고
집에 돌아왔네요ㅋㅋㅋㅋ 이친구도 내숭없이 솔직한친구라
우리 사귈건 아니지않냐면서 진솔한 대화를 나누다보니
자연스럽게 파트너가 되버렸네요!
만나서 맛있는 파스타먹자고 졸라서 아무래도 이번주에
또 볼것같습니다..



Author

Lv.8 제이비  트레이닝
920 (5.9%)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Comments

공허함 2017.05.16 02:52
잘 봤습니다.
신기루 2017.05.16 10:27
ㅈㅇ아 후기 완전 몰입해서 읽었다ㅋ 다크게임 재밌지?ㅋ 짧은 시간에 많이 늘었넹 멋지다
제이비 2017.05.16 11:18
아직 갈길이 멀었습니다ㅠㅠ 다음엔 꼭 룸으로...! 아직 클럽이 눈앞에 아른아른거리네요ㅋㅋㅋㅋㅋ
amor88 2017.05.16 23:23
인상깊게 잘읽었습니다
쿨가이 2017.05.17 09:28
멋집니다~^^
허니문 2017.05.17 16:03
멋지네 ^^
노력이나를만든다 2017.10.06 01:41
잘 읽었습니다 ㅎ 일단 책 을 한번 읽어봐야겟네요 ㅋ
Dndjdnrj 2017.10.06 12:57
멋있네요 잘되시길^^
SJason 2017.10.09 18:19
잘 읽었습니다^^
펭돌이 2017.10.09 19:15
와 부럽습니다 저도 언젠간 ...

Congratulation! You win the 48 Lucky Point!

datae 2017.10.13 00:07
멋지세요~잘봣습니다!
김강산 2017.10.18 17:15
부러워요.. 화이팅 나도
아스팔트사나이 2017.10.19 16:32
멋집니다.
아직까지는 감이 안오지만.. 책을 읽어보면.. 확 와닿을것 같습니다.
hyacinth 2017.11.05 19:26
오늘 처음 가입해서 뭔지 잘 모르겠지만 부럽네요..게임이라는 용어를 많이 쓰시는거 같은데 앞으로 많이 배우도록 하겠습니다.
이웃집또털어 2017.11.15 00:03
멋지십니다~저도 이런 후기 올리고 싶네요
처음와봄 2017.11.18 13:38
짱이네요 화이팅!!!
오랜만에옴 2017.12.01 16:09
여자의 속옷이나 벗겨진 모습 사진같은 것을 원했는데 조금 아쉽 ㅎ

Congratulation! You win the 3 Lucky Point!

bluenuri 2017.12.03 04:41
부럽습니다 잘읽었습니다
진정초보 2017.12.03 22:45
좋은 후기 감사합니다
블루진 2017.12.05 17:34
부럽네요. 나는 언제나..
베지밀 2017.12.06 22:40
잘봤습니다.. 부럽네요.ㅎㅎ
크르잇 2017.12.17 01:14
ㅎㅎ 암틈 븐ㆍ럽
슛돌이 2017.12.18 00:08
장문의 후기 대단하네요 한편의 소설을 읽는것 같았습니다...
미오 2017.12.19 12:45
다크게임 궁금하네요~ 곧 저도^^
조탕탕 2017.12.22 09:55
잘보고갑니다 ㅎㅎ
물억새 01.08 01:00
다크게임을 어떻게 풀어가셨는지..ㅎㅎ 저도 따라갈게요
동구박 01.12 09:10
다크게임이...뭘까 알고싶은 1인
비기너 01.12 23:46
잘봤습니다
돌진이 01.18 15:58
처음처럼!!ㅠ
밥도니 01.22 18:47
잘보고갑니다!
우찌까 01.23 16:12
좋은 후기 감사합니다. ㅠㅠ 부럽네요...
ㄾ유ㅗㅍ 02.02 14:06
잘봤습니다
사막의여우 02.06 01:08
멋있습니다 잘 봤어요
테리 02.26 23:07
글읽는네네 부럽네요 멋져요!
가가 03.01 16:08
개부럽네요 잘봤습니다
아아앙기모띠 03.15 12:25
잘봤어요
인생한번뿐 03.18 15:13
굉장하네요
커피중독 03.19 02:38
좋은 후기 감사합니다
가주아아 03.21 19:38
글 잘봤습니다!!

Congratulation! You win the 15 Lucky Point!

수원탐정 03.24 11:29
부러운 좋은후기 잘봤네요
번호 포토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허니문 각인 메소드 트레이닝] 3달동안의 집중 케어 트레이닝 (상시모집) 댓글+124 허니문 2015.12.06 38911
[레전드수강생]이글은 소설이 아닙니다 댓글+22 쿨가이 2017.12.21 5416
[트레이닝 수강생] PMU존재감 부제: 허니문 사부님의 루틴은 완벽하다! 덕분에 c컵 일본녀와 홈런! 댓글+13 PMU존재감 2017.09.18 3825
[트레이닝 수강생] PMU풍경 부제: 다크게임 직접 체험하고 왔습니다. f-close 댓글+11 PMU풍경 2017.09.11 3319
단계별 [등업] 하는 방법 댓글+94 허니문 2016.02.07 13217
비너시안 가이▶허니문의 저서 "매혹"이 출간 되었습니다. 댓글+54 허니문 2015.12.06 11237
비너시안 가이▶허니문의 저서 "중독"이 발매 되었습니다. 댓글+26 허니문 2015.12.06 12300
▶[허니문 각인 메소드 실전강의] 4주간의 최고의 비법 전수 실전캠프 (상시모집) 댓글+39 허니문 2016.02.02 13845
[허니문 서적후기] 중독읽고 홈런 어플녀 공략 후기 댓글+115 더블렉스 2015.12.06 51398
239 (공지) 사이트 이동 합니다. 허니문 06.17 4332
238 ▶[허니문 각인 메소드 트레이닝] 3달동안의 집중 케어 트레이닝 (상시모집) 댓글+124 허니문 2015.12.06 38911
237 ▶[허니문 각인 메소드 트레이닝] 3달동안의 집중 케어 트레이닝 (상시모집) 댓글+123 허니문 2015.12.06 35499
236 엡터녀(그냥 대화가 웃겨서ㅎㅎ) 댓글+14 토이스 04.26 13376
235 [전국구 수강생]테리스:인기녀 역어프로치 댓글+9 테리스 04.23 5887
234 [트레이닝 졸업생] PMU이두몸매 부제: 요가 배우는 연상누님과 사귑니다. 댓글+10 이두몸매 04.20 5751
233 [트레이닝 수강생] 끼부리 부제: 24세 바텐더녀 후기 ~~ 댓글+4 PMU끼부리 04.18 6158
232 먼저 연락온 SP 그리고 수강생 동기의 2:2떡개팅 후기 댓글+17 PMU끼부리 04.09 9434
231 5시간이면 될 F-close, 왜 10년 가까이 걸렸을까 댓글+7 hyacinth 04.01 4456
230 [트레이닝 수강생] 네이크러버 부제: 도곡동 원룸녀집 입성 댓글+5 PMU네이크러버 03.29 3460
229 [트레이닝 수강생] 민트롸반 부제: 미팅에서 4명의 HB의 IOI를 다 끌어모은 사건 댓글+2 민트롸반 03.28 1994
228 [트레이닝 수강생] 귀녀 부제: Natual with Game HB7.0 / K-Close 댓글+4 귀녀 03.26 1465
227 1년동안 제 나이보다 더 많이 홈런을 쳐보네요ㅎ 댓글+15 날개 02.08 9519
226 귀요미처자 2에프터클리어 (부제: 모텔에울려퍼지는 찬란한 싸대기소리) 댓글+7 PMU네이크러버 01.22 8765
225 떡국은 2그릇은 먹어야 사나이~ 댓글+4 PMU네오 01.16 4644

로그인 10점   글쓰기 50점   댓글 15점

 

 



 

카테고리
최근통계
  • 현재 접속자 222(1) 명
  • 오늘 방문자 1,017 명
  • 어제 방문자 2,369 명
  • 최대 방문자 8,538 명
  • 전체 방문자 4,914,203 명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